인도영화 이야기2013.10.08 17:28

 

 해당 글은 2012년 9월 12일에 작성되어 2013년 11월 4일에 마이그레이션 되었습니다.

 

 

 


  야쉬 초프라 영화 인생 50주년 기념작의 타이틀, 포스터가 공개되었습니다.

 

 


  ‘Jab Tak Hai Jaan’이라는 타이틀인데 번역하면 ‘내가 사는 동안’이라는 뜻이라고 하네요. 50주년 기념작 포스터 치고 너무 못나왔어요. 누가 발로 포토샵한 것 같습니다. 물론 카트리나 케이프나 아누쉬카 샤르마의 이미지를 쓰는 게 공평하다고 생각했을지 모르지만 그냥 샤룩 칸 단독 티저 포스터로 만드는 편이 나았을 듯싶네요.

 

  원래 야쉬 초프라의 의도는 등급심의를 받는 주간에 처음 타이틀을 공개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고 했는데 계획을 수정한 것 같습니다.

 

  개봉일은 디왈리 시즌인 11월 13일 입니다. 아직까지 멜로나 로맨스류의 영화가 100 Crores 클럽에 들어간 적이 없는데 이 영화가 그 첫 관문을 열 것이라는 기대를 주고 있네요.

 

 

 

 

  다작 감독, 발리우드의 입방정꾼, SNS워리어... 람 고팔 바르마(이후 RGV) 감독이 호러로 돌아왔습니다. (안 돌아오는 게 이로울 듯한데...)

 

  자신의 히트작인 2003년도 영화 ‘Bhoot’의 속편격인 ‘Bhoot Returns’인데요. 예고편을 보니 전편하고는 관계없고 그냥 ‘파라노말 액티비티’류에 편승한 영화 같네요. 그래도 이런 영화가 대세다보니 해외에 팔아먹기는 좀 유리하겠습니다그려.

 

  RGV의 마지막 호러영화는 2010년 영화 ‘Phoonk 2’였는데 이 영화 끝까지 보면 50만 루피 준다고 했는데 전 그 영화를 본 적은 없지만 그냥 허세마케팅인 듯합니다.

 

  마지막으로 3D라고 하는데 또 얼척 없는 적청 3D 아닌가 하는 걱정도 드네요. (같은 대륙인데 중국 좀 본받아봐라.)

 

  개봉은 10월 12일에 한다고 하네요. 그냥 포스터만 3D일수도...

 

 

 


 아, 10월 개봉작은 아니지만 사심 가득한 현재 개봉작 홍보 하나
 현재 'Mugamoodi'라는 영화가 타밀 박스오피스에서 2주 연속 1위를 달리고 있습니다.
 Mugamoodi는 가면이라는 뜻이고요, 인도의 본격 히어로 무비인데 타밀의 미남스타 지바(Jiiva)가 마스크맨(!)으로 출연해 악당을 물리치고 동양 영화에 조예가 깊은 미쉬킨 감독이 이번에는 이소룡의 영화에서 모티브를 따왔다고 합니다.

 느와르 장르에서 두각을 드러내는 감독이 과연 액션히어로물은 어떻게 찍었을까 사뭇 궁금해지네요 ^^

 

 

 


 프라카쉬 자 감독의 신작 ‘Chakravyuh’의 한글판 예고편을 소개합니다.

 

 아르준 람팔과 아베이 데올이라는 젊은 연기파 배우를 비롯한 인도에서 연기 잘하는 배우들이 대거 포진한 정치 스릴러입니다. 인도의 적군(赤軍)파인 낙살라이트와 인도군 과의 대결을 그리고 있는 영화라 많은 액션씬이 나오는데 영화의 규모에 비해 사운드 믹싱은 조금 아쉽네요. 한글판 예고편은 빠르게는 오는 15일 상영회에서 보실 수 있고, 온라인에서는 다음 주를 기대하시길...

 

  인도내 개봉은 10월 24일입니다.

 

 

 

  마지막으로 ‘세 얼간이’, ‘지상의 별처럼’의 배우 아미르 칸의 신작 ‘Talaash’의 2차 예고편이 공개되었습니다. 영화의 전반적인 분위기가 드러난 듯하네요. ‘한 번 뿐인 내 인생’의 파르한 악타르와 아미르 칸이 공동 제작했습니다.

 

  인도내 개봉은 11월 30일입니다.

 

 


 

 

 


 

Posted by 라.즈.배.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