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 밖의 이야기들2010. 11. 6. 20:57



 11월 18일 개봉하는 ‘소셜 네트워크’와 영화 ‘못 말리는 세 친구’를 공대생 천재 비교체험이라는 이름으로 함께 프로모션할 생각입니다. '소셜 네트워크'는 오늘 보고 왔는데 영화 참 괜찮습니다. 두 영화가 올 해 헐리우드 최고의 영화와 볼리우드 최고의 영화라는 점도 있고, 두 영화는 친구라는 의미에 대해서도 생각해 볼 만한 좋은 작품이라고 생각합니다.

 
조만간 다시 Head가 등장합니다. Head가 뭐냐면요...

 

 요겁니다. (라즈니티 예고편을 말하는 게 아니고... 아시죠? 블로그 포스팅 헤드라인을 말하는 거)



 

 그리고 우측에 트위터로 쏘는 인도영화 소식 잘 보고 계시죠?


 11월, 12월 크게 작게 어쨌든 상영 계획이 있는 영화는,

 위에 언급한 ‘못 말리는 세 친구(3 idiots)’, ‘다방(Dabangg)’, ‘Once Upon A Time In Mumbaai’, ‘Peepli [LIVE]’, ‘Endhiran’, ‘Housefull’정도인데 이 중 못하게 되는 작품이 생길 수도 있고 의외의 라인업이 추가될 수도 있습니다.

 

 

 남은 기간동안 딱 두가지 프로젝트에 매진할 생각이었는데 조니워커에서 Keep Walking Fund 시즌 2를 엽니다. 저 역시 ‘Knock on the Door’의 시즌 2로 도전할 예정이며, 조만간 이 부분에 대해 말씀 드리겠습니다. 많은 성원 부탁드립니다.

 






 
 김칫국부터 마시는 얘기지만 내년 PiFan 관련해서 PiFan측과 공조를 잘 하는 영화사인 UTV와 EROS쪽 영화를 선발하는 데 있어, UTV는 ‘Guzaarish’와 ‘Saat Khoon Maaf’, EROS는 ‘Ra.One’과 ‘Zindagi Na Milegi Dobara’의 상영을 건의해볼까 합니다. PiFan이 사랑하는 샤룩이 출연하는 대작 영화에 리틱 영화만 두 편인데, 필름 수급 가격도 그렇겠지만 EROS쪽 영화 두 편은 내년 인도에서 6월 개봉이 목표인 작품들이라 수급이 잘 될 수 있을지는 모르겠네요.

 
이상 제가 계획한 내용들입니다. 잘 되었으면 좋겠고 많은 성원 보내주셨으면 좋겠습니다.

 감사합니다. 





Posted by 라.즈.배.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안전제일

    구자리쉬..에 눈이 번쩍-합니다.+_+

    정말 부천에서 꼭 만날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그 영화를 큰 화면으로 보고 싶어요!+_+

    2010.11.06 21:15 [ ADDR : EDIT/ DEL : REPLY ]
    • 반살리 감독 영화는 운이 좋았죠.
      데브다스는 부천에서 첫 스타트를 끊었고
      두 번의 정식 출시까지 했으니 말이죠.
      이번에도 미학적 소재 + 장애인 소재라는 점에서 '블랙' 드립으로 가면 가능성이 있을 듯 합니다.

      다만 이 양반 영화가 제 취향이 아니더라구요.
      그래도 보고싶긴 합디다 ㅋㅋㅋ

      2010.11.06 22:06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