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남인도

'세 얼간이'의 흥행 기록 깨지다 2009년 개봉되어 우리나라를 비롯해 전세계적으로 큰 흥행 성적을 거둔 ‘세 얼간이’. 최근에는 일본 개봉으로 소규모 개봉에도 불구하고 기록적인 흥행성적으로 지금까지 일본에 개봉된 인도영화 중 가장 높은 수익을 거둔 영화로 기록되기도 했지요. 4년 동안 ‘세 얼간이’가 거두었던 202 Crores의 벽을 샤룩 칸이 넘어섰습니다. 지난 8월 9일에 개봉한 영화 ‘첸나이 익스프레스’는 거의 3주만에 ‘세 얼간이’가 100일이 넘게 인도에서 롱런해서 세운 기록을 단숨에 갈아치우며 역대 발리우드 흥행 순위 1위에 올랐습니다. 영화 ‘첸나이 익스프레스’는 ‘첸나이 익스프레스’는 국내에도 소개된 ‘모범 경찰 싱감’의 감독인 로힛 쉐티의 작품답게 단순한 인도 코믹 액션영화의 플롯을 하고 있습니다. 주인공 라훌(샤룩 .. 더보기
[프리뷰] Meri.Desi Net이 소개하는 세 편의 타밀영화 최근 볼리우드 영화들은 ‘Housefull’이나 ‘Kites’같은 많은 예산을 들인 작품 위주이고, 최근 블루레이 타이틀이나 일반 DVD타이틀 출시도 뜸하고, 국내에 개봉될 일은 더더욱 없다보니 업데이트 할 자료도 없고 조금 무딘 경향이 있습니다. 그래서 약간 눈을 돌려 남인도 영화의 선두주자인 타밀 영화 세 편을 소개해드릴까 합니다. 이 세 영화들은 볼리우드는 물론이고 다른 나라의 영화와도 뭔가 다른 유니크한 스타일의 작품들입니다. Naan Kadavul Bala라는 감독은 독특한 스타일로 남인도 영화계에서 크게 주목 받는 감독으로 인도의 거장 마니 라트남마저 팬이라고 할 정도로 높이 평가되는 작가 중 한 명입니다. 1999년 ‘Sethu’라는 영화로 데뷔했는데 이 영화는 나중에 살만 칸 주연의 ‘Te..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