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raSpberRy입니다.
 
 우리나라 영화제에 두 번이나 소개 된 '내 이름은 칸' 업무중 딴짓을 하다 심심해서 과연 '내 이름은 칸'이 어느나라에까지 수출 되었을까를 알아보기 위해 IMDB에 들어가던 차에 일본에서 '내 이름은 칸'이 9월 22일 DVD로 출시되었다는 정보를 입수했습니다. 

 가끔 인도영화 자막 번역하기가 귀찮아서 일본이란 나라가 인도영화의 시장이 컸다면 일본에서 출시되는 DVD의 자막에 한국어를 기대해 보거나, 혹은 자막이라도 따서 일본어 공부하는 겸 번역기 시원하게 돌려 한국어로 번역하는건 어떨까 생각해 봤는데 역시나 일본에서의 인도영화의 입지는 그리 대단하지 않은듯 합니다.

 분명 라즈니칸트 아저씨가 '무뚜(국내명 : 춤추는 무뚜)'로 일본에 잔잔한 파장을 일으켰음에도 딱히 큰 반향을 일으키지는 못했는데, 우리나라에서의 '신상'이나 '블랙'같은 영화가 가져왔던 일시적인 붐은 아닌가 하고 생각해 봤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일본은 우리나라보다는 '그나마'나은 모습을 보여주는데요. 샤룩 칸 영화를 중심으로 일본에 어떤 인도영화 DVD가 출시 되었는지 대충 심심풀이로 알아보는 시간 가져 보겠습니다.




 가장 따끈따끈한 인도영화 '내 이름은 칸'이 일본에 가장 최근에 출시된 인도영화입니다. '포레스트 검프' 이후에 많은 사람을 울리고 웃긴 영화라는 캐치프레이즈로 관심을 모으고 있습니다. 흰 바탕에 기타를 멘 샤룩의 모습이 상당히 단조로워 보이지만 그럼에도 일본에서의 인도영화의 전파는 소계의 성과를 거둔 듯 합니다. 


 DON : 과거가 지워진 사나이 (DON ドン -過去を消された男)


 멜로샤룩에서 액션 샤룩으로의 모습을 보여준 'DON' 역시 DVD로 출시 되었습니다. 일본은 너무 포스터를 촌스럽게 재구성하는 흠이 있는데 이 영화도 그렇습니다. 


 까비 꾸시 까비 감 (家族の四季 愛すれど遠く離れて)


 이제는 볼리우드 클래식으로 자리잡은 영화 '까비 꾸시 까비 감'은 '가족의 사계절 : 멀어진 사랑(의역입니다 여기서 드러나는 일어실력 ㅉㅉ)' 이란 이름으로 출시 되었습니다. 




 (제 생각엔) 의외로 이 영화가 인도에서 출시 되었습니다. 하지만 '깔 호 나 호'는 독일을 비롯해 생각보다 많은 나라에 출시 된 영화인데요. 일본에서는 '비록 내일이 오지 않아도'라는 제목으로 나름 여운을 주고 있습니다.


 
 그럼 그냥 갈 순 없고, 다른 인도 영화는 어떤 영화가 출시되었나 살펴볼까요?


 라즈니칸트 작품들



 일본에서 대박이 나서 졸지에 우리나라에 까지 개봉했던 '춤추는 무뚜'를 비롯해 악쉐이 쿠마의'불 불라리야'로 리메이크되었던 '찬드라무키 : 미국에서 온 고스트버스터'(원래는 93년 말라얌 영화죠 ^^), 'Padayaapa' 라는 영화까지 라즈니칸트를 대표하는 몇몇 작품들이 일본에서 출시되었습니다.


 찬드니 촉 투 차이나



 '옴 샨티 옴'이 아니고 바로 이 영화가 디피카 파두콘의 첫 일본진출(!) 영화가 되었으니, 이유는 다름아닌 워너사 배급이라는 점 때문이었는데요. 아이러니하게 워너사는 미국를 비롯한 다른 지역에선 이 영화의 DVD를 배급하지 않기로 했습니다. 어쩌면 상당히 많은 비용의 프로모션을 했지만 성과를 거두지 못해서 였을지도 모를텐데요. (영화를 보고 나서도 그게 될 영화라 생각했으면...)

 어쨌든 일본에선 이 영화의 DVD가 공개되었고, 물론 악쉐이 쿠마를 짝퉁 주성치('CC2C'는 '쿵푸허슬'의 짝퉁같아 보이기도 하니까요)로 볼 수도 있겠지만 어쩌면 그 점이 먹힐지도 모른다는 생각을 해 봤습니다.

 
 '라간', '미션 카슈미르'
 

 초기 소니사에서 국내에 DVD가 출시 될 수 있었던 것도 모두 아시아 지역에 공동으로 배급할 수 있기 때문이라는 이야기가 있었는데요. 그 말이 사실이라면 일본도 예외는 아니겠지요. 아미르 칸의 '라간'과 리틱 로샨의 '미션 카슈미르'역시 소니사 레이블로 일본에 배급되었습니다. 이 당시엔 인도영화에 관심이 없었지만 지금은 목이 빠져라 '라간'의 블루레이를 기다리고 있답니다.


 여기서 잠깐! 과연 이 영화는 무엇일까요?

 일본어로는 '지옥 만다라 아수라(地獄曼陀羅 アシュラ) 라는 작품인데요.
 정답은... 60초 후에... 가 아니라 밑에 블라인드를 펼쳐보세요






 정품인지는 확인 할 길이 없지만 리틱 로샨의 초기작 'Kaho Naa... Pyaar Hai' 같은 영화는 사진과 같이 일본어 자막이 있고, 야쉬 라즈사의 '딜 또 빠갈 헤'같은 작품 역시 일본어가 지원된다는 이야기가 모락모락 피어나고 있는데요. 안타깝게 야쉬라즈사 사이트에도 디스크 정보가 나와있지 않으니 그냥 그러려니 할 뿐입니다.

 
 이상으로 일본에서 소개된 인도영화의 DVD를 쭉 둘러봤습니다. 사실 이 작품들 외에도 몇 작품이 더 있지만 이정도만 해도 우리보다는 상당히 2차 시장이 활성화 되어 있구나 하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바야흐로 블루레이 시대에 우리나라에선 블루레이로 인도영화를 만날 수 있다면 얼마나 좋을까요. 그 날을 위해 조금 기다려 보기로 해요




  


Posted by 라.즈.배.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D*P HaRU

    '찬드니....' 워너사에서도 저와 같은 분이 계셨었군요...
    저도 저 영화가 뜰꺼라 생각했으니 말이죠....=ㅁ=

    2010.11.05 01:21 [ ADDR : EDIT/ DEL : REPLY ]
    • 워너가 볼리우드 진출을 생각하고 만들었는데 망했으니...
      그런데 '내 이름은 칸'같은 영화는 상업적으로 성공했는데 폭스사에서 2차판권 움직일 생각을 잘 안하는 것 같더군요.

      2010.11.05 09:06 신고 [ ADDR : EDIT/ DEL ]


 인도영화들은 영화에 대한 프로모션에도 상당한 공을 들이는데요. 포스터아트 역시 예외는 아닐 것입니다.

 오늘은 이미 개봉했거나 혹은 앞으로 개봉 예정인 볼리우드 영화들의 멋진 포스터를 한 데 모아봤습니다.  자 눈 크게 뜨시고 쭈욱 살펴보실까요

 * 일부 포스터는 원본 그대로 제공됩니다. 따라서 누르면 원본으로 커지는 포스터들을 다수 포함하고 있습니다. 



 Guzaarish





 '둠 2', '조다 악바르'에 이어 리틱 로샨과 아이쉬와리아 라이가 함께 호흡을 맞추는 이번 영화는 '데브다스', '블랙' 등 미학적인 영상을 추구하는 산제이 릴라 반살리 감독의 신작으로 영화 장애를 겪고있는 주인공과 존엄사라는 최근의 이슈를 다루는 작품인 만큼 '블랙'이 국내에 개봉했던 것처럼 과연 반살리 감독의 이 작품 역시 국내에 개봉될 수 있을지 관심이 가는 작품이기도 합니다.


 Rakta Charitra 





 현대의 인도 정치사를 잔혹하게 그려낸 작품으로 목불인견의 폭력장면을 다소 포함하고 있는 이 영화는 그런 폭력 묘사때문에 인도내에서도 호불호가 갈리고 있긴 하지만 한 편으론 그 대담성 때문에 평단으로 부터 좋은 점수를 받기도 했습니다. 
 ' Rakta Charitra'는 두 파트로 나뉘어져 공개가 되는데요. 이미 파트 I은 개봉을 했고 곧이어 파트 II가 개봉을 앞두고 있는데, 남인도를 대표하는 배우 수리야가 이 영화를 통해 처음으로 볼리우드에 진출합니다. 아미르 칸이 출연해 볼리우드 최대의 흥행작의 자리를 차지했던 '가지니'의 2005년 타밀판 오리지날을 맡았던 배우가 바로 수리야랍니다. 이 밖에도 마니 라트남이나 발라 같은 작가 감독들이 좋아하는 배우기도 하죠. 포스터는 그를 앞세워 라즈니칸트 못지 않은 배우임을 과시하고 있습니다.


 Aakrosh



 오랜만에 볼리우드에서 만나는 형사 액션물로 공포와 스릴 그리고 액션을 한 데 섞은 작품으로 주로 악쉐이 쿠마와 함께 볼리우드 코믹물을 만들었던 프리야다산 감독의 야심작입니다. 
 형사 액션물 답게 두 배우 아제이 데브간과 악쉐이 칸나의 액션 시퀀스를 포스터에 담으려 한 노력이 엿보이며 조그맣게나마 미스테리한 사건을 포스터 속에 담아내고 있습니다.



Urumi


 잠시 볼리우드를 벗어나 남인도로 가보실까요?
 볼리우드에서도 열심히 활동하는 배우 제넬리아 드수자가 자신의 무대인 텔루구에서 촬영한 영화로 내용은 아직 밝혀진 바 없지만 상당히 신비감을 자아내는 포스터임에는 분명합니다.


 Allah Ke Bandey



 마지막으로 소개해 드릴 영화는 'Allah Ke Bandey'입니다. 최근 볼리우드에 범죄 액션물이 많아졌음을 보여주는 또 한 편의 작품으로 '못 말리는 세 친구'에서 라주 라스토기 역을 맡았던 샤르만 조쉬가 액션스타로의 면모를 보여주기 위해 변신을 시도한 작품으로 관록의 연기파배우 나세루딘 샤와 '랑 데 바산티'에서 함께 호흡을 맞춘, 역시 연기 잘 하는 배우, 아툴 쿨카르니가 범죄 소탕을 선포한 형사역으로 출연하게 됩니다.
 이 영화의 예고편을 보니 감각적인 편집이 돋보이고 뭄바이의 슬럼을 날 것 그대로 표현해 상당히 기대가 됩니다. 

 그럼 이 영화들이 개봉되면 그 때 또 한 번 다시 만나기로 하고 오늘은 이만...

Posted by 라.즈.배.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D*P HaRU

    포스터만으로는 엄창난 대작들을 보는듯한 느낌이 듭니다...
    반살리 감독의 영상미라면....애쉬는 정말.......................보고싶습니다.....꼭!!! 말이죠~!!

    2010.11.05 01:23 [ ADDR : EDIT/ DEL : REPLY ]
    • 볼리우드 영화 포스터 상당한 수준입니다.
      우리나라의 증명사진에 비하면 놀라운 정도죠.

      2010.11.05 09:06 신고 [ ADDR : EDIT/ DEL ]


 다음은 최근 배우들과 관련된 캐스팅 소식 및 가십입니다.
 일종의 루머도 있어서 루머게시판에서 다룹니다. 



 * 아미르 칸이 '둠 3'에 들어간다 (루머)
 
 * 살만 칸은 캉가나 라놋에게 관심이 있다 (루머)
 - 얼마전에 카트리나 케이프와 헤어졌죠.

 * 라니 무케르지 아디타 초프라와 올 11월 결혼 (루머)

 * 프리앙카 초프라가 인디라 간디 전기 영화에 출연 (루머)

 - 원래 마두리 딕시트가 맡기로 한 영화인데 개인적으론 이 영화 신뢰가 안 가네요
 80년대 이름도 없는 호러물 몇 개 찍고 대뜸 헐리웃 스타를 기용해 인도 정치영화를 찍겠다니
 사기성이 농후하네요(어이, 감독 너 로또맞았니?) 
   
 * 카트리나 케이프 샤룩 칸 상대역 거절 (일부 사실)
 - 일단 카트리나가 샤룩의 상대역 제의를 받은 것이 맞고, 맞다면 'DON 2'이후 촬영하게 될 야쉬라즈사 영화에서 두 사람이 만날 것이라는 추측이었는데요. 개인적인 부분보다는 '도스타나 2'와 야쉬라즈에서 찍는 임란 칸이 출연하는 영화의 일정 소화때문은 아닌가 합니다.



 * 프리앙카 초프라와 샤히드 카푸르 또 한 번 영화에서 재회 (루머?)

 - 일단 두 배우가 다시 한 영화에서 만난다는 이야기는 계속 나오는 상황이었는데요 영화가 2003년 샤히드의 데뷔 히트작인 'Ishq Vishq'라는 설이 있습니다. 그래도 설은 설일 뿐이죠.
    
 * 리틱 로샨, '크리쉬 2'에선 주인공과 악당을 동시에 소화할 예정(루머)
 일단 리틱이 '크리쉬 2'에 출연하는 것은 맞는데요. 아직 각본에 대해 확정 된 것이 없습니다
 하지만 만약 위와 같은 이야기라면 상당히 흥미롭군요(알고봤더니 쌍둥이 형이더라는;;;)
 (물론 제 생각에 오래 공들여서 쓸 각본은 아닌 것 같네요 ^^;;) 

 * 프리앙카 초프라와 세프 알리 칸, 시다르드 아난드 영화에서 만난다 (사실)

 
 * 아르준 람팔 'DON 2'에서 하차, 쿠날 카푸르가 뒤를 잇는다 (사실)
 - 최종각본에서 자신이 맡을 캐릭터를 소화하지 못하겠다고 하차 결정.

 * 알리 자파('Tere Bin Laden'의 주연배우), 야쉬 라즈의 새 영화에 합류 (사실)
 - 카트리나 케이프, 임란 칸이 출연하는 영화에 합류했습니다.   



 * 카트리나 케이프 '둠 3'의 배역을 맡게 될 것. (루머)

 - 사실 아디다 초프라가 카트리나 케이프를 Next Yash Raj Star로 점찍었고 영화 세 편을 함께 작업하기로 했는데, 확인되지 않은 사실이긴 하지만 '둠 3'가 된다면 적절한 선택이라고 생각하네요. 

 * 'Dabangg' 촬영후 살만이 갈 곳은 '파트너 2' (사실)

 - 그 외에도 디피카와 함게 찍는 텔루구 영화 'Kick'의 리메이크도 있습니다.
 한 세 편 정도를 더 소화할 것 같네요.
  
 * 존 아브라함 18세기 전사로 변신 (사실확인 못함)
 - 존의 팬 여러분들껜 죄송합니다. 꾸벅~



 * 샤룩 칸이 'Endhiran(The Robot)'의 첫 캐스팅 제의를 받음 (사실?)

 - 일단 샤룩이 제의를 받은 것은 맞고 심지어 샤룩이 자신의 영화사 레드 칠리스에서 제작까지 하려 했으나 각본을 받아보고는 '못하겠다'고 거절. 이유는 각본이 유치해서였답니다.
 사실 샹카 감독이 2001년부터 고심하던 작품으로 카말 하산, 아미르 칸, 프리티 진타, 디피카 파두콘, 프리앙카 초프라 등의 배우들이 물망에 올랐지만 배우 스케쥴, 영화사에서 제작비를 감당할 수 없어서 계속 미뤄지다 근 10년만에 빛을 본 영화가 바로 'Endhiran'이죠. 사실 예고편을 보면 영화 자체는 딱히 기대가 안되지만 나름 특수효과는 공을 들였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드네요.

 * 비샬 바드와즈 차기작은 프리앙카가 아닌 디피카와 함께 (사실)

 - 2011년 상반기에 개봉하는 프리앙카 초프라의 'Saat Khoon Maaf'다음 영화도 비샬 감독과 하고 싶어했던 프리앙카, 아무래도 다음 기회를 노려봐야 할 듯. 그래도 명색이 에이스 감독인데 여러 배우와 두루두루 작업해 보는 게 욕심 아닐런지 ^^;;;

 * 소하 알리 칸, 디파 메타 감독의 "Midnight's Children"에 출연 (사실)

 - 살만 루시디의 원작을 영화화 하는 이 작품은. 소하 알리 칸 뿐 아니라 캉가나 라놋, 샤바나 아즈미 등도 출연하는데 아이쉬와리아 라이도 출연 제의를 받고 있다고 합니다. 

 * 임란 칸, 트위터 계정 폐쇄 (사실확인 못함)

 - 참고로 샤룩 칸, 아미르 칸, 프리앙카 초프라만 등록했습니다. 어차피 저랑 맞팔 해줄 볼리우드 스타들이 아니기 때문에 에이스들만 엄선했습니다...



Posted by 라.즈.배.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라즈 님은 발리우드 첩보원 ~~~

    2010.08.24 15:04 [ ADDR : EDIT/ DEL : REPLY ]



 아이쉬와리아 라이와 악쉐이 쿠마가 함께 출연하는 영화 'Action Replayy'의 포스터가 공개되었습니다.
 이미 공개된 스틸을 이용해서 만든 복고풍 포스터라 딱히 눈에 띄는 건 없는데요
 영화는 디왈리 시즌에 개봉된다고 하는데, 중요한 것은 EROS Entertainment에서 같은 시즌에 인도 전역에 Sci-Fi 대작인 라즈니칸트-아이쉬와이라 라이 주연의 'Endhiran'을 디왈리 시즌에 개봉한다는 것.

 과연 애쉬가 출연한 이 두 영화가 맞붙을 것인지는... 


 


 배우 프리앙카 초프라의 웹사이트가 그저께인 10일 대대적인 오픈을 했습니다. 지금 보시는 것은 메인 페이지입니다.
 Team Priyanka라는 팀이 제작한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관심 있으신 분들은 http://www.iampriyankachopra.com/sharing.php
로 들어가 보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또한 프리앙카 초프라는 얼마 전에 UNICEF의 명예대사가 되었습니다.
 저도 UNICEF에 성금 보내서 아이들을 도와줄까봐요. 
 계속되는 영화촬영에 9월에는 새 영화 'Anjaana Anjaani'가 개봉합니다. 그래서 포스터를 가져와 봤습니다




어... 어이 잠깐!!! 이거 뭔가 냄새가!!!



너희들 포스터 표절했자나 그라믄 안돼!!!

비교를 위해 두 포스터를 함께






 최근에 남인도 배우들이 사진을 많이 촬영하던데 지금 보는 배우는 제넬리아 드수자고 최근 아신 역시 전혀 다른 얼굴로 잡지 사진을 찍었더군요. 지금 촬영중인 영화 'It's My Life'는 제넬리아가 2006년에 찍은 'Bommarillu'의 리메이크 영화입니다. 공교롭게 두 번 리메이크 되었는데 모두 주연을 맡았네요. 원래 'Bommarillu'도 상영작 엔트리에 있었는데 이제 전면 블루레이 상영으로 가기로 해서 아쉽게 못하게 되었습니다.
 하지만 언제 기회가 닿으면 보게 되겠죠. 블루레이가 나온다든지 하는...


 


 요즘 뜨고있는 볼리우드 츠자 중 한 명인 아누쉬카 샤르마. 샤룩 칸의 영화 '신이 맺어준 커플'을 통해 많은 팬이 생겼습니다. 그리고 올 봄에 개봉한 'Badmaash Company'역시 선전했구요. 이번엔 'Patiala House'라는 영화에서 악쉐이 쿠마와 함께 영화를 찍습니다. (대부분의 여자스타들이 악쉐이를 거쳐가는군요. 악쉐이는 복도 많지 ㅋㅋㅋ)

 하지만 영화는 올 겨울에서 내년 2월로 개봉을 미뤘습니다. 
 아누쉬카 샤르마 나온김에 잠깐 다음 상영작 홍보를!!


기분 좋~게 8월 말에 찾아뵐게요


 

 인도의 유제품 전문회사 AMUL은 볼리우드 영화를 패러디해 광고를 만드는데요.
 오랜 침묵을 깨고 영화 패러디를 선보였으니 바로 아제이 데브간과 에믈란 하쉬미가 주연한 'Once Upon A Time In Mumbaai'입니다.
 개인적으로 '락 온!!'에도 출연했던 프라치 데사이라는 배우를 주목하고 있습니다. 극중 에믈란이 마음을 빼앗기는 공주님같은 여인네가 있습니다.

 잠시 영화 'Once Upon A Time In Mumbaai'소개를 해 드리자면 70년대 실제 활동했던 거물 조폭의 이야기를 각색하는데 등장 인물들이 모두 실제 인물을 차용했지만 제작진, 배우들은 그 사실을 부인하고 있다고 합니다. 영화도 꽤 잘 만들어져 입소문을 타고 현재 상영 2주차에 50 Crores에 달하는 수익을 거둬들여 대박이 났다고 합니다.
 개인적으로 이런 범죄물, 암흑가 영화를 좋아하는 저인지라 상당히 기대가 되네요. 영화에 삽입된 에믈란의 사랑의 테마인 Mohit Chauhan의 'Pee Loon'이라는 곡 강력 추천합니다. 제 쥬크박스에서 들으실 수 있습니다.


 

 마지막으로 요거.
 블로그 단골인 소퍄님 글에서도 본 것 같은데 저 이유는 잘 모르겠고.
 제가 자주 다니는 볼리우드 영화 블로그(인도인이 운영하는)에 다녀왔는데 리뷰어 분이 라반을 보고 열이 받았는지 이 사진을 메인으로 떡하니 올려 놓으셨더군요.
 마니 라트남을 좋아하는 부산영화제라면 관례대로(!) '라반'을 상영할 수도 있는데 좀 걱정되긴 합니다.

 그럼 다음에 더 알차고 재미있는 소식으로 찾아올게요




Posted by 라.즈.배.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읭.... 제가 딱히 저 사진을 다룬적은 없지만서도 ^^ 인도에선 선거하고 나오면
    선거마친 사람 손가락에 표시를 해주기때문에 "나 선거했뜸!" 하고 인증샷 한거죠.
    인도인이라고 뜻 모르는것도 아닌데 왜 가운데손가락에 칠해줬는지는... 미스터리입니다만;;;

    2010.08.13 11:58 [ ADDR : EDIT/ DEL : REPLY ]


 남인도 최고의 스타 라즈니칸트와 볼리우드 최고의 스타 아이쉬와리아 라이가 만났습니다.
 로봇과 이루어질 수 없는 사랑에 빠진 여자, 인간의 감정을 느끼게 된 로봇의 이야기가 스크린에 펼쳐집니다.
 영화는 남인도영화답게 다소 과장된 감은 있지만 웬지 끌립니다. 보고 싶네요
 이번 주말을 기점으로 영화의 1분 남짓한 Song Promo 들이 영화의 음반 발매와 함께 풀렸습니다. A. R. 라흐만의 음악이니 일단 음악 먼저 들어봐야겠네요.

 영화는 인도 최대의 명절인 디왈리 시즌에 인도를 비롯한 인도영화 배급권역에 배급될 예정입니다.  
 

 






Posted by 라.즈.배.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예고편을 세 개나 봐도 정의하기 어려운 독특함이 느껴집니다 ㅎㅎ

    2010.08.02 22:51 [ ADDR : EDIT/ DEL : REPLY ]
    • 그거슨 소위 병맛이라고도 한다능...
      그런데 정말 보고싶어져요. 애쉬여사도 예쁘게 나오네요
      (화면빨이야 화면빨... 꿍시꿍시...)

      2010.08.02 23:07 신고 [ ADDR : EDIT/ DEL ]
  2. 루즈벨트

    남남북녀가 만남 셈인 데 남남은 아무래도 감정이입하기 어려움...유명배우라 하여도.

    2010.08.03 00:11 [ ADDR : EDIT/ DEL : REPLY ]
    • 볼리우드의 미남들은 상위 1%고 남인도의 그 배우들이 진짜 인도 남자라서 그런지도...

      2010.08.03 01:08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