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쉬와리아 라이와 악쉐이 쿠마가 함께 출연하는 영화 'Action Replayy'의 포스터가 공개되었습니다.
 이미 공개된 스틸을 이용해서 만든 복고풍 포스터라 딱히 눈에 띄는 건 없는데요
 영화는 디왈리 시즌에 개봉된다고 하는데, 중요한 것은 EROS Entertainment에서 같은 시즌에 인도 전역에 Sci-Fi 대작인 라즈니칸트-아이쉬와이라 라이 주연의 'Endhiran'을 디왈리 시즌에 개봉한다는 것.

 과연 애쉬가 출연한 이 두 영화가 맞붙을 것인지는... 


 


 배우 프리앙카 초프라의 웹사이트가 그저께인 10일 대대적인 오픈을 했습니다. 지금 보시는 것은 메인 페이지입니다.
 Team Priyanka라는 팀이 제작한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관심 있으신 분들은 http://www.iampriyankachopra.com/sharing.php
로 들어가 보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또한 프리앙카 초프라는 얼마 전에 UNICEF의 명예대사가 되었습니다.
 저도 UNICEF에 성금 보내서 아이들을 도와줄까봐요. 
 계속되는 영화촬영에 9월에는 새 영화 'Anjaana Anjaani'가 개봉합니다. 그래서 포스터를 가져와 봤습니다




어... 어이 잠깐!!! 이거 뭔가 냄새가!!!



너희들 포스터 표절했자나 그라믄 안돼!!!

비교를 위해 두 포스터를 함께






 최근에 남인도 배우들이 사진을 많이 촬영하던데 지금 보는 배우는 제넬리아 드수자고 최근 아신 역시 전혀 다른 얼굴로 잡지 사진을 찍었더군요. 지금 촬영중인 영화 'It's My Life'는 제넬리아가 2006년에 찍은 'Bommarillu'의 리메이크 영화입니다. 공교롭게 두 번 리메이크 되었는데 모두 주연을 맡았네요. 원래 'Bommarillu'도 상영작 엔트리에 있었는데 이제 전면 블루레이 상영으로 가기로 해서 아쉽게 못하게 되었습니다.
 하지만 언제 기회가 닿으면 보게 되겠죠. 블루레이가 나온다든지 하는...


 


 요즘 뜨고있는 볼리우드 츠자 중 한 명인 아누쉬카 샤르마. 샤룩 칸의 영화 '신이 맺어준 커플'을 통해 많은 팬이 생겼습니다. 그리고 올 봄에 개봉한 'Badmaash Company'역시 선전했구요. 이번엔 'Patiala House'라는 영화에서 악쉐이 쿠마와 함께 영화를 찍습니다. (대부분의 여자스타들이 악쉐이를 거쳐가는군요. 악쉐이는 복도 많지 ㅋㅋㅋ)

 하지만 영화는 올 겨울에서 내년 2월로 개봉을 미뤘습니다. 
 아누쉬카 샤르마 나온김에 잠깐 다음 상영작 홍보를!!


기분 좋~게 8월 말에 찾아뵐게요


 

 인도의 유제품 전문회사 AMUL은 볼리우드 영화를 패러디해 광고를 만드는데요.
 오랜 침묵을 깨고 영화 패러디를 선보였으니 바로 아제이 데브간과 에믈란 하쉬미가 주연한 'Once Upon A Time In Mumbaai'입니다.
 개인적으로 '락 온!!'에도 출연했던 프라치 데사이라는 배우를 주목하고 있습니다. 극중 에믈란이 마음을 빼앗기는 공주님같은 여인네가 있습니다.

 잠시 영화 'Once Upon A Time In Mumbaai'소개를 해 드리자면 70년대 실제 활동했던 거물 조폭의 이야기를 각색하는데 등장 인물들이 모두 실제 인물을 차용했지만 제작진, 배우들은 그 사실을 부인하고 있다고 합니다. 영화도 꽤 잘 만들어져 입소문을 타고 현재 상영 2주차에 50 Crores에 달하는 수익을 거둬들여 대박이 났다고 합니다.
 개인적으로 이런 범죄물, 암흑가 영화를 좋아하는 저인지라 상당히 기대가 되네요. 영화에 삽입된 에믈란의 사랑의 테마인 Mohit Chauhan의 'Pee Loon'이라는 곡 강력 추천합니다. 제 쥬크박스에서 들으실 수 있습니다.


 

 마지막으로 요거.
 블로그 단골인 소퍄님 글에서도 본 것 같은데 저 이유는 잘 모르겠고.
 제가 자주 다니는 볼리우드 영화 블로그(인도인이 운영하는)에 다녀왔는데 리뷰어 분이 라반을 보고 열이 받았는지 이 사진을 메인으로 떡하니 올려 놓으셨더군요.
 마니 라트남을 좋아하는 부산영화제라면 관례대로(!) '라반'을 상영할 수도 있는데 좀 걱정되긴 합니다.

 그럼 다음에 더 알차고 재미있는 소식으로 찾아올게요




Posted by 라.즈.배.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읭.... 제가 딱히 저 사진을 다룬적은 없지만서도 ^^ 인도에선 선거하고 나오면
    선거마친 사람 손가락에 표시를 해주기때문에 "나 선거했뜸!" 하고 인증샷 한거죠.
    인도인이라고 뜻 모르는것도 아닌데 왜 가운데손가락에 칠해줬는지는... 미스터리입니다만;;;

    2010.08.13 11:58 [ ADDR : EDIT/ DEL : REPLY ]

즐거운 정기상영회!2010. 5. 27. 19:09



 안녕하세요. Meri.Desi 지기 라즈밸군입니다.
 서서히 계절은 여름을 향해가고 있습니다. 모두 올 여름 더위는 어떻게 보내시려는 지요.
 많은 방법이 있겠지만 시원한 곳에서 인도영화 한 편은 어떨까요?
 그래서 준비한 6월의 상영 안내입니다.


 영원한 걸작 ‘대부’ vs. 인도판 대부 ‘Sarkar Raj’ 비교체험 상영



 시대가 변해도 변하지 않은 걸작이 있습니다. 많은 영화들이 있겠지만 그 중 빼놓을 수 없는 영화, 범죄영화의 걸작 ‘대부’가 있습니다. 그리고 맛살라 영화 못지않게 인도는 양질의 범죄 영화를 만들어냈는데 그 중 가장 주목할 만한 작품이 바로 2008년 람 고팔 바르마 감독이 만든 ‘Sarkar Raj’로 최근 블루레이로 마스터링 되어 출시되었습니다.

 람 고팔 바르마 감독은 언제나 ‘대부’에 대한 강한 애착을 가지고 있었고 2005년, 인도의 국민배우인 아미타브 밧찬을 주연으로한 ‘Sarkar’를 만들어 비평과 흥행에 큰 성공을 거두고 3년만에 속편인 ‘Sarkar Raj’를 선보여 전작 못지않은 흥행을 거둡니다.

 6월 비교체험 상영에서는 영화 ‘대부’와 ‘Sarkar Raj'를 비교해 보는 시간을 갖도록 하겠습니다.


《 '대부' vs. 'Sarkar Raj' 이 점을 주목하라 》

 1. 꼴레오네 가 vs. 밧찬 가 


 대부는 바로 마피아 집안인 돈 꼴레오네와 그 식구들의 이야기라고 해도 과언이 아닐 것입니다. 시실리아를 무대로 범죄를 주름잡는 집안이 꼴레오네 가문이라고 한다면, 볼리우드를 대표하는 가문은 역시 밧찬 가문입니다.

자야 밧찬을 제외한 아미타브, 아비쉑, 아이쉬와리아 라이 라는 볼리우드를 대표하는 세 명의 배우가 한 영화에서 열연하는 것은 극히 드문 일인데요. 영화가 제작되던 때부터 ‘Sarkar Raj’는 숱한 화제를 불러 일으켰습니다.


 2. 범죄영화의 대표작, 디지털로 만난다.


 영화 ‘대부’는 스티븐 스필버그 감독의 지휘아래 디지털로 완벽하게 복원되었다고 찬사를 받는 작품으로, 10점 만점에 가까운 놀라운 평점으로 IMDB 2위에 랭크된 이 작품을 복원하기 위해 1년이라는 시간이 투자 되었습니다.

 한 편 ‘Sarkar Raj’는 최근 떠오르는 인도영화 블루레이의 열풍에 맞춰 최근에 출시되었습니다. 인도영화의 블루레이 타이틀들은 하루가 다르게 기술적인 진보를 보이고 있고 ‘Sarkar Raj’역시 그 대열에 합류한 작품입니다. 이번 상영회를 통해 디지털로 마스터링된 볼리우드 영화의 진수를 느껴보세요.


 3. 시실리아와 뭄바이, 분위기부터 다르다.

 영화 ‘대부’는 20세기 중, 후반을 배경으로, 과거의 범죄물이 마약범죄와 같은 거친 모습과 가족간의 배신을 그렸다면, ‘Sarkar Raj’는 기업과, 조직, 그리고 지역이 얽혀 있는 현대적인 범죄의 모습을 그리고 있습니다.

 가족이라는 하나의 틀 안에서 전혀 다른 모습을 한 두 범죄영화를 통해 사회의 과거와 현재의 범죄는 어떤 변화를 겪었는가를 살펴봅니다.

 《 상영안내 》
일시 : 2010년 6월 12일 토요일 오후 3시
장소 : 신촌 토즈 아트레온점
약도


 * 상영공간과 성격을 반영해 4-6분을 받도록 하겠습니다. 


 
* 영화 'Sarkar Raj'는 블루레이 FHD포맷, 돌비 5.1 ch로 상영됩니다.


 
 1. 참가비는 1인당, 두 편 다 해 만원입니다.
 2. 영화 ‘대부’는 1인 1매로 CGV극장에 한해 예매해 드립니다.
 하지만 혼자 보는 것이 싫으신 분을 위해,
 6월 2일 수요일 15:35분 상암 CGV에 라즈밸군과 함께 보는 상영이 마련되어 있습니다.
 (요청에 따라 장소와 시간은 변경될 수 있습니다)
 3. 참가 인원이 부족할 경우 환불과 함께 취소될 수 있습니다.

 여러분의 많은 참여 부탁드립니다.

 





 

Posted by 라.즈.배.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김세태

    음 간만에 왔는데...............
    상영회에 대한 말씀들이 없군요.
    뭐 그건 글코 라즈님 잘 지내시죠?
    요즘 이래저래 맛살을 등한시 하다 보니 ㅠㅠ
    낼 상영회 참석도 힘들듯해서리 ..............죄송

    2010.06.11 22:54 [ ADDR : EDIT/ DEL : REPLY ]
    • 뼈저리게 느낀 사실이지만 맛살라 영화 아니면 안 보시려는 분들이 많아서 별로 기대도 안했습니다. 예약한 곳 취소했고, 사실 장비 구입 문제로 상영 자체도 불가피한 상황이었어요. 7월 부천에서 뵙겠습니다. 뭐 그 전에 상영회가 있을지도 ㅋㅋㅋ

      2010.06.11 23:05 [ ADDR : EDIT/ DEL ]
  2. 김양

    그나마 맛살라영화 팬들도 저변층이 넓지 않습니다...회원수를 더 늘리고 적극적으로 관리해보시는 건 어떤지?? 그래야 그중에 맛살라만 보는 사람도 있고 다른 종류의 영화를 찾는 인간들도 생기지 않을까 하는.

    2010.06.17 22:56 [ ADDR : EDIT/ DEL : REPLY ]
    • 망한 상영회글이지만 덧글 남겨주셔서 감사합니다
      사실 제 최종 목표는 영화 개봉입니다.
      2차시장은 죽었기 때문에 DVD 출시 이런 것은 현실적인 대안이 못된다고 생각하구요.
      그래도 그나마 '블랙'이 개봉 되었을 때 각종 인도영화 커뮤니티를 찾던 사람들 많아졌죠.

      참고로 블로그라 회원제가 아니고 정보만 얻고 가시는 분들이 많기 때문에 이분들을 내 편 되달라고 선뜻 끌어들이기가 힘듭니다.(그나마 제 블로그 현실도 딱히...)

      이번 부천영화제가 도화선이 되어야 하는데
      딱히 아이디어가 없죠(없다기 보다는 주류 세력들이 아직 '인도영화 마니아들이나 좋아하지' 이런 인식이 많아서요.)

      그래서 제가 '마니아'보다 '대중'에게 먹힐만한 영화를 발굴하는 것도 그렇구요.

      2010.06.17 23:18 신고 [ ADDR : EDIT/ DEL ]
  3. 비밀댓글입니다

    2010.07.21 17:01 [ ADDR : EDIT/ DEL : REPLY ]
    • 말씀만 들어도 힘이 납니다.
      사실 '마가디라'는 블루레이로 구매했어요.
      조금 속된 말이지만 은근히 애기엄마님 자막을 기둘렀다는 ^^
      메일주소는 ravenous@hanmail.net입니다.
      답신으로 제가 자막 제작중,예정인 작품 보내드릴게요. 공유하시죠 ^^
      혹시 팀자막 제작 원하시면 연락 부탁드립니다. 꾸벅~

      2010.07.21 22:50 신고 [ ADDR : EDIT/ DEL ]


 


 몇 달 전에는 카푸르 가문과 밧찬 가문의 화해가 있었고 이제는 카푸르 집안의 대표스타인 카리나 카푸르와 아비쉑 밧찬이 함께 영화를 찍을 예정이라고 합니다.

 

 이야기는 오래 전으로 거슬러 올라가서 카리나 카푸르의 언니인 카리쉬마 카푸르와 아비쉑 밧찬의 결혼이 있었지만 카리쉬마가 일방적으로 파혼을 하자 두 집안의 사이는 급격히 나빠집니다. 2003년 두 배우와 리틱 로샨이 함께 한 영화 ‘Main Prem Ki Diwani Hoon’를 마지막으로 두 배우는 영화계에서 마주치는 일이 없었는데 6년만입니다.

 

 감독은 ‘Race’등을 만든 스릴러물 전문 감독인 Abbas Mustan 형제가 맡고 헐리웃 영화 ‘Italian Job’의 리메이크가 될 것이라고 합니다. 영화에는 또한 ‘Race’에서 함께 호흡을 맞추었던 카트리나 카이프와 떠오르는 스타 닐 니틴 무케쉬가 관심을 보이고 있다고 합니다.

 

 

* 원래는 ‘Race’에서 호흡을 같이 맞춘 사이프 알리 칸을 내정했으나 아비쉑 밧찬으로 바뀌었다고 합니다.

 

* 사진은 ‘Main Prem Ki Diwani Hoon’의 한 장면입니다.

 

* ‘Italian Job’이야기가 나왔으니 감독 F. 게리 그레이가 ‘Brazilan Job’만든다고 하더니 아직 소식은 없고, 그 때 출연했던 배우들 몸값은 오르고... 최근 그는 제라드 버틀러, 제이미 폭스 주연의 ‘모범시민’을 감독했습니다.


Posted by 라.즈.배.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