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쇼레이

[EXCLUSIVE] 2014년 발리우드 상반기 라인업 더보기
인도의 전설이 된 영화가 부산에 옵니다! 20여년동안 상영되며 사랑받은 영화, 인도의 국민배우 아미타브 밧찬을 인도영화의 아이콘으로 만든 대작 ‘Sholay(화염)’가 부산국제영화제의 아시안 웨스턴 회고전 부문에서 상영됩니다. 자세한 이야기는 Meri.Desi Net 지면을 통해 다루도록 하겠습니다. 그리고 올해도 저는 부산으로 내려가야겠군요. 더보기
[PIFAN 특집]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를 찾은 영화들, 그 Power 10인 2010년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이하 PiFan)을 통해 개막작인 '발리우드 : 위대한 러브스토리', '로봇', '다방', '옴 샨티 옴' 이 네 편의 발리우드 영화들이 소개되었습니다. 오늘 이 영화들을 만들고, 또 출연해 영화를 빛낸, 현재 발리우드에서 강력한 파워를 가진 여덟 명의 영화인들을 소개해 올릴까 합니다. * 알파벳 순서대로 소개됩니다. * 본 내용을 방한(訪韓)과는 무관함을 밝힙니다. 오해 없으셨으면. (써놓고 나니 라케쉬 옴프라카쉬 메흐라 감독은 내한 하는군요) 1986년부터 광고업계에서 활약하며 코카콜라, 도요타 등의 제품 광고를 감독해온 라케쉬 옴프라카쉬 메흐라는 2001년 아미타브 밧찬 주연의 범죄영화 ‘Aks’로 데뷔한다. 아미타브 밧찬이 프로듀서와 주연을 맡은 이 영화는 초자연적.. 더보기
[프리뷰] Meri.Desi Net이 소개하는 세 편의 타밀영화 최근 볼리우드 영화들은 ‘Housefull’이나 ‘Kites’같은 많은 예산을 들인 작품 위주이고, 최근 블루레이 타이틀이나 일반 DVD타이틀 출시도 뜸하고, 국내에 개봉될 일은 더더욱 없다보니 업데이트 할 자료도 없고 조금 무딘 경향이 있습니다. 그래서 약간 눈을 돌려 남인도 영화의 선두주자인 타밀 영화 세 편을 소개해드릴까 합니다. 이 세 영화들은 볼리우드는 물론이고 다른 나라의 영화와도 뭔가 다른 유니크한 스타일의 작품들입니다. Naan Kadavul Bala라는 감독은 독특한 스타일로 남인도 영화계에서 크게 주목 받는 감독으로 인도의 거장 마니 라트남마저 팬이라고 할 정도로 높이 평가되는 작가 중 한 명입니다. 1999년 ‘Sethu’라는 영화로 데뷔했는데 이 영화는 나중에 살만 칸 주연의 ‘Te..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