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아르준 카푸르

[세 얼간이]원작자의 [투 스테이츠] 한글판 예고편 우리에겐 남남북녀(南男北女)가 있다면 인도에는 북남남녀(北男南女)가 있다. 펀자브 출신의 크리쉬와 타밀나두 출신의 아난야는 과연 문화적인 배경을 극복하고 결혼에 골인할 수 있을 것인가. '세 얼간이'의 원작자 체탄 바갓이 자신의 결혼이야기를 토대로 쓴 로맨틱 코미디 '투 스테이츠'의 예고편을 지금 공개합니다. * 풀스크린으로 보시면 더욱 좋습니다. 더보기
나는 망작이 아닙니다 혹시 IMDB Bottom 100을 아시나요? 미국의 유명 인터넷 영화 데이터베이스인 IMDB에서 투표자로부터 최하 점수를 받은 최악의 영화 100편을 정리해 놓은 차트로 우리에게도 친숙한 우베 볼 감독의 ‘하우스 오브 데드’나 패리스 힐튼의 ‘The Hottie & the Nottie’ 같은 영화들이 상위권에 랭크되어 있지요. 그런데 최근 그 순위가 바뀌었는데 그 주인공은 바로 인도영화 ‘Gunday’가 되었습니다. ‘옴 샨티 옴’의 여배우 디피카 파두콘의 새 남자친구이자 최근 그녀와 함께 ‘람 릴라’ 등의 영화로 완전히 뜬 배우인 란비르 싱과 신예 아르준 카푸르, 그리고 미스 월드 출신의 발리우드 대표 미녀스타 프리얀카 초프라가 주연을 맡고있고 '라이프 오브 파이'의 이르판 칸이 악역으로 등장하고 있.. 더보기
인도영화 예고편 대 방출! 더보기
이샤크자아데(Ishaqzaade): 주제의식만 있고 영혼이 없다 해당 글은 2012년 10월 25일에 작성되어 2013년 11월 6일에 마이그레이션되었습니다. 야쉬 초프라 감독의 아시아 영화상 수상 이후로 부산영화제에서는 야쉬 초프라가 수장으로 있는 인도 최대 영화사인 야쉬 라즈사의 영화를 가져오는 일이 종종 있었는데, 올 해는 ‘카불 익스프레스’때부터 부산국제영화제에 영화를 출품했던 카비르 칸 감독의 대작 ‘Ek Tha Tiger’가 오지 않을까 하고 기대를 했었지만 토론토영화제에 상영되었던 ‘이샤크자아데’가 상영되었다. 부산영화제 인도영화 가이드에 언급했던 이야기지만 최근 야쉬 라즈사는 대작, 대형 스타의 영화보다는 신진 스타와 작가를 발굴하는 일에 힘을 쏟고 있고 그 대표적인 영화가 바로 ‘이샤크자아데’같은 영화였다. ‘Band Baaja Baaraat’ 등의 .. 더보기
제17회 부산국제영화제 인도영화 가이드 (2012년) 해당 글은 2012년 9월 25일에 작성되어 2013년 11월 6일에 마이그레이션되었습니다. 부산 국제영화제(이하 BIFF)에서 주목하는 인도영화들은 아시아 영화의 경향을 소개하는 만큼 우리에게 익히 알려진 발리우드 상업영화 뿐 아니라 작품성 높은 다른 언어권 영화들도 함께 소개되고 있습니다. 그 중 2011년 BIFF에서 선정한 영화들은 그 작품성을 크게 인정받았는데 2011년 BIFF가 선정한 인도영화들의 인도 현지에서의 성과를 짤막하게 소개하자면, 마라띠 영화계에서 작품성을 인정받은 우메쉬 쿨카르니 감독의 2011년 작품 ‘신을 본 남자(Deool)’는 올 해 National Awards에서 쟁쟁한 영화들을 물리치고 대상을 수상했습니다. 신에 대한 인도의 보통사람들의 관념과 정치적으로 사람을 이용하..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