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인도영화의 러닝타임

스탠리의 도시락 열어보기 * 이 글은 2012년 3월 13일에 작성되었고 2013년 10월 8일에 마이그레이션 되었습니다. 요즘은 영화 평 쓰는 데 많은 시간을 들일 수 없는 까닭에 단편적인 생각만 나열하는데 중점을 두고 있네요. 이런 식의 감상기 맘에 안들지만 어쩔 수 없습니다. 너그럽게 봐주시기 바라며... 인도영화의 어떤 경향 2011년 큰 흥행은 거두지 못했지만 큰 반향을 불러일으켰던 것 중 하나가 어린이 영화입니다. 인도에선 어린이나 청소년들은 주도적인 관객이 될 수 없었기에 그들의 시각으로 그려진 영화들이 만들어질 수가 없었죠. 다른 메이저 영화에서도 조연은커녕 거의 소품 취급 당하던 것이 어린이입니다. 2007년 아미르 칸의 영화 ‘지상의 별들’이 개봉되었을 때는 상당한 무리수라는 반응을 얻었습니다. 평단의 호평이 .. 더보기
시즌 2 클로징 2011 인도영화 스페셜: 인도영화에 고하는 10가지 안녕하세요. Meri.Desi Net을 운영하는 raSpberRy입니다. 2011년에는 무려 세 편의 인도영화가 개봉되었습니다. 상업적, 대중적으로 좋은 반응을 얻었지만 이와 달리 아쉬운 점도 많았던 한 해 였습니다. 2011년 국내 인도영화의 판도를 돌아보고 이에 대한 소고를 적어보기로 했습니다. 긴 글이나마 봐주시고 귀를 기울여 주신다면 아마 앞으로는 조금 더 달라지지 않을까 그런 생각이 듭니다. 1. 인도영화 설 곳이 없다 3년 전만 해도 인도영화 마니아들은 인도영화들이 개봉만 했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했었습니다. 하지만 영화의 개봉이 이루어진 지금 우리는 온전한 영화를 볼 수 없다는 아쉬움과 불편함을 안고 살아가고 있습니다. 올 여름 ‘세 얼간이’ 사건을 통해 영화가 상업적인 이유로 편집이 되었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