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lcutta Jasoos'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0.07.29 UTV Motion Pictures, 2010-2011년 자사 라인업 발표 (6)



 '조다 악바르', '랑 데 바산티' 등 굵직한 영화들을 제작, 배급하고 어느덧 인도를 대표하는 영화사중 하나가 되었고 최근에는 자사 로고를 새롭게 바꾼 UTV사에서 2010년 하반기, 2011년 연중 라인업을 공개했습니다.


 우선 2010년 주요 배급작품으로는

 카란 조하르가 제작하고 헐리웃 영화 ‘스텝 맘’을 리메이크하는 ‘We Are Family’,
‘블랙’, ‘데브다스’ 등 인도영화 팬들에게 익숙한 걸출한 작품들을 선보인 산제이 릴라 반살리 감독의 ‘Guzaarish’, 그리고 반살리 감독이 프로듀서를 맡은 ‘My Friend Pinto’,
 인도를 떠들썩하게 만든 모델 제시카 랄 살인사건을 소재로 한 비드야 발란, 라니 무케르지 주연의 ‘No One Killed Jessica’, 그리고 올 해 대미를 장식할 ‘옴 샨티 옴’의 감독 파라 칸의 세 번 째 연출 대작 ‘Tees Maar Khan’이 2010년 UTV를 빛낼 영화라면

파라 칸의 영화 'Tees Maar Khan'




 2011년 역시 시작부터 묵직한데요. ‘카미니’를 만든 비샬 바드와즈 감독, 프리얀카 초프라 주연의 ‘Saat Khoon Maaf’을 시작으로,
‘싱 이즈 킹’의 감독 아니스 바즈미의 ‘Thank You’,
 카란 조하르의 Dharma가 2011년도 역시 UTV와 팀업을 이루면서 ‘Dostana 2’가 UTV에서 배급되고, ‘Kites’의 아누락 바수 감독의 'Silence',
 아미르 칸 프로덕션 에선 ‘Delhi Belly’,
 '패션'의 마두르 반다카르가 감독하고 까리나 카푸르가 보여주는 한 여배우의 성공과 몰락을 그리게 될 ‘Heroine’, ‘Dev.D’의 아누락 카쉬압의 ‘That Girl in Yellow Boots’,
 ‘LSD’의 디바카 배너지 감독의 정치 스릴러 ‘Calcutta Jasoos’까지
 감독이나 제작자의 브랜드가 강한 영화들이 2011년을 채울 예정이라고 합니다.

비샬 바드와즈의 'Saat Khoon Maaf'




 2009년에는 다소 기대에 못 미치는 작품과 흥행성적을 남긴 UTV사, 이번에 투자하는 비용은 지난 해보다 200 Crores가 더해진 450 Crores라 하니 흥행에 대한 부담도 커질 듯 합니다.
 
 
 

Posted by 라.즈.배.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유티비가 올해 7월까진 장사 잘 했죠. 라즈니티에 아이헤이트에~ 앞으로 보여줄 영화들도 ㅎㄷㄷ

    2010.07.30 00:25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런데 정말 운빨이란게 있는것 같아요
      2009년은,
      2월에 믿었던 '델리 6'가 극장불황으로 물먹고
      9월엔 고와리케 아저씨가 어리숙한 영화로 욕먹고,
      10월엔 카란 조하르가 생애 첫 실패를 경험했으니까요
      그 해 봄철에 UTV배급으로 개봉한 별 같지도 않은 영화들까지 합하면 쩝...

      그나마 올 해 그 두 영화로 많이 풀린게죠 ㅋㅋ

      2010.07.30 01:00 신고 [ ADDR : EDIT/ DEL ]
  2. 유니버셜

    라즈배리아~ 너 사이트가 여기구나~ 인도영화에 점점 관심이 많아지고 있는데 땡쑤~
    좋은 정보 잘 보고 간다~ 자주 놀러 올께 ^^

    2010.07.30 14:05 [ ADDR : EDIT/ DEL : REPLY ]
  3. Great Post, I’ll be definitely coming back to your site. Keep the nice work up.

    2010.07.30 19:09 [ ADDR : EDIT/ DEL : REPLY ]
    • Thank you.
      Unfortunately, in my country, Bollywood films has low base. So I hope to expand the base for my blog.
      And, now-a-days lots of people have interest in "Hindi film". It'll get better. I bet!

      2010.07.30 19:37 신고 [ ADDR : EDIT/ DEL ]